티스토리 뷰

anything 박학다식

불황기 부동산 투자법

development world 2019. 7. 19. 01:00

불황기 부동산 투자법 

부동산집값


1. 시세차익보다는 현금수익을 얻을 수 있는 부동산으로

불황기에 버틸 수 있는 부동산은 꾸준히 현금흐름을 창출할 수 있는 부동산이다. 따라서 시세차익 위주의 부동산만 보유하고 있다면 팔아서 현금 창출이 가능한 부동산으로 바꾸는 것이 좋다. 임대료가 꼬박꼬박 나오는 부동산으로는 상가, 오피스텔, 소형 아파트 등이 있는데, 침체기엔 자산가치가 떨어질 수 있으므로 입지를 최우선으로 해서 분산 투자해야 한다. 또한 고정수입이 발생하지 않고 환금성이 떨어지는 부동산, 예를 들어 시골의 논이나 밭 등의 토지 구매는 주의해야 한다. 

부동산집값

2. 구매할 때는 무조건 싸게

대출 등 각종 규제와 세금 부담으로 집값이 당분간 크게 오르기는 힘든 상황이다. 이에 주택시장도 투자 위주에서 실수요 위주로 재편된 상황이다. 이러한 가운데 실수요층인 무주택자들이 집을 구매하고자 한다면 최대한 저렴한 가격에 주택을 구매해 위험을 줄여야 한다. 그러기 위해선 급매나 경매 등에 관심을 두는 것이 좋다. 청약 가점이 높은 무주택자들이라면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는 아파트를 노리는 것도 한 방법이 될 수 있다.  

부동산집값


3. 부동산의 가치를 높여라

불황기에는 단순히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다는 것만으로 수익을 올리기란 쉽지 않다. 따라서 부동산의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능력이 필요하다. 예를 들면 낡은 건물을 리모델링 하거나 경매로 낙찰받은 아파트를 인테리어 공사를 해서 월세수익을 높이는 경우, 주택을 상가로 용도변경을 하는 경우 등을 들 수 있다. 이렇게 하면 수익성이 없어 잘 팔리지 않았던 건물도 높은 가격에 팔릴 수 있다. 

부동산집값

4. 투자는 우량 부동산에

부동산시장에 불황이 오면 주택시장의 양극화 현상은 더욱 심해진다. 실제 현재의 부동산시장만 봐도 똑똑한 한 채 열풍이 불면서 상대적으로 경쟁력이 낮은 지방의 부동산이 침체 일로를 겪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앞서 최대한 싸게 사야 위험을 줄일 수 있다고 조언했지만 무조건 싸다고 사면 낭패일 수 있는 것이 바로 부동산 투자다. 따라서 지역 내 랜드마크 아파트이거나 학군이 좋은 아파트 등 많은 사람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부동산을 구매하는 것이 중요하다. 

부동산집값


5. 부동산 사기에 속지 말자

불황기에 투자자에겐 기회와 위기가 두 가지로 다가온다. 가격 하락으로 인해 매수 기회가 있지만 사기성 매물에 당하는 경우다. 특히 사기에 당하게 되면 금전적 손해는 물론 몸과 정신까지 피폐해지는 결과를 낳을 수 있다. 따라서 사기를 당하지 않기 위해선 평소 부동산 정보나 법률 등을 공부해야 하고, 너무 매력적인 물건이 나왔을 때도 섣불리 구매하는 것이 아니라 부동산 전문가에게 도움을 받는 것이 위험을 줄이는 방법이다. 


지금까지 불황기 부동산 투자법에 대해서 알아봤다. 불황기엔 투자해 돈을 번다는 것 보다는 잃지 않는 안정적인 투자가 중요하다. 따라서 친구가, 지인이 한다고 해서 따라 하는 투자는 위험할 수 있다. 부동산 사기를 가장 많이 당하는 경우도 이때라 할 수 있다. 신중하고 냉정하게 판단하고 행동하는 것만이 실패를 줄이는 길이다. 과신과 과욕을 부려 투자하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능력에 맞춰 투자하는 것이 불황기에 가장 필요하다.





'anything 박학다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원룸구할때 체크리스트  (0) 2019.07.21
주식투자성공법  (0) 2019.07.20
개인연금연말정산  (0) 2019.07.18
3천만원모으기 (청년내일채움공제)  (0) 2019.07.18
생명보험종류 비교 후 가입 방법  (0) 2019.07.17
댓글
댓글쓰기 폼
글 보관함